트레이딩뷰 거래 가능한 브로커 ‘밴티지’

《무료리딩》 일본은행의 외환시장 개입 가능성과 과거사례

일본은행-개입-외환시장-환율

안녕하세요~ 마진거래 재태크 【개미FX】 운영자 ‘마진PD’입니다.

2022년 9월 15일 목요일의 환율전망입니다.

어제는 일본은행과 재무성 관계자들의 엔저 우려 발언 및 시장개입 암시 발언이 잇따르면서 달러-엔 환율은 전일 대비 150핍 하락한 수준으로 마감되었습니다.

그렇다면 과연 일본은행의 견제성 발언은 어느 정도 신뢰할 수 있을까요?

개인적으로는 1달러가 145엔 정도인 지금 수준에서 ‘일본은행’이 보여주고 있는 구두 개입 행위는 어디까지나 엄포성 발언에 불과하다고 생각합니다.

적어도 월봉차트 전고점을 넘어서148엔대에 진입하지 않는한 실제 시장개입은 거의 100% 불가능한 상황이기에 입으로만 개입을 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인 셈이죠.

참고로, 가장 최근에 일본은행이 달러 매도(엔화 매수) 개입을 단행한 것은 1998년 6월에 있었던 ‘미일 공조’ 개입이었습니다.

개입 규모는 25억 달러 정도였다고 하는데요, 이 효과로 당시 142엔대였던 ‘달러-엔화’(USD-JPY) 환율시세가 136.02까지 하락했었죠.

하지만 그 효과는 매우 일시적이었고, 두 달 후인 8월에는 147.66엔까지 상승하는 국면이 있었습니다.

이렇듯, 미국의 승인을 받지 않는 한 일본의 시장 개입은 사실상 불가능하고, 설사 가능하다고 해도 명분이 없으면 절대로 효과가 나오지 않기 마련이죠.

지금처럼, 일본은행과 일본의 재무성이 인위적인 일드커브 컨트롤 정책을 고집하면서 장기금리를 0.25%로 고정하고 있는 한, 외환시장 개입은 절대로 불가능할 것입니다.

물가 상승에 골머리를 앓으며 금리를 올리고 있는 선진국들 조차도 주변 국가들의 눈치가 보여서 환율 개입을 못하는 있는 판에, 금리 0%인 나라가 개입을 한다면 국제사회의 여론이 어떻게 될까요?

이러한 부분을 일본 정부도 모를 리 없기 때문에, 145엔 수준에서는 절대로 ‘일은’의 시장 개입이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전망해 봅니다. (협박성 발언은 앞으로도 이어지겠지만)

본 포스팅 하단에 기재된 무료 추천 전략은, 각 종목의 현재 환율 시세가 뉴욕 시장 후반(한국 시간으로 익일 오전 2시 기준)가격과 비교하여 오를지 내릴지 만을 예측한 ‘방향성’입니다.

전문가의 추천가 리딩(진입가, 청산가) 대로 따라가고 싶은 분, 여러 종목의 실시간 호가창 데이터 및 자동매매 프로그램을 활용하고 싶은 분은《개미FX》유료 서비스를 이용해 주세요.

그 외, 단타(스캘핑), 데이트레이딩 수익률 향상 노하우, 초우량 해외 마진거래 브로커(증권사) 정보 등 궁금하신 점이 있다면 언제든지 ‘카톡’으로 문의주세요~

배너

실시간 호가창 데이터 (유달, 파달)


멘탈관리가 안 되면  자금관리도 안 되니, 제아무리 훌륭한 매매기법을 알고 있어도 아무짝에도 쓸모가 없습니다! 소중한 종잣돈을 ‘순간의 욕망’으로 날리지 않기 위해서라도 투자(매매)는 자기 책임 하에 신중하게 시도하세요.

* fx리딩 추천가 종목은 기본적으로 메이저 통화쌍 4종목 (유로-달러/ 달러-엔/ 파운드-달러/ 호주달러-미국달러) 이지만, 시장 상황에 따라서는 금(골드), 크루드오일, 비트코인, 주가지수(S&P 500, 나스닥) 전망으로 대체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FX 리딩 추천가 (유달, 달엔, 파달, 오지달러)

《매도》 추천 : 유로-달러, 호주달러-미국달러, 파운드-달러
《매수》 추천 : 달러-엔